류의 김밥 만들기

어제 무슨 일이 일어난건가요..

갑자기 엄청 많은 분들이 오셔서 깜짝 놀랐어요! 49명이나 왔다면 둘이서 좋아하던게 바로 그저께인데요. 많이 방문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___^


오늘은 류의 요리에 대해서 잠깐 얘기해볼까 해요. 저희는 대부분의 아이리쉬들처럼 아침, 점심은 간단히 먹고 저녁을 신경써서 먹는데요. 대부분은 요리는 류가 하고요. 류는 요리하는 거 아주 좋아해요! 특히 류가 만든 애플 크럼블은 최고에요! 


먼저 류가 만든 한국 요리를 보여드리기 전에 몇일전에 만든 셰퍼드 파이를 보여드릴께요. 이 파이는 영국이랑 아일랜드에서 많이 먹는데요, 아래에 소고기나 양고기를 깔고 위에 메쉬드 포테이토를 얹어서 오븐에 구운거에요. 브라운 소스가 없어서 대신 간장을 썼는데요, 너무 맛있었어요! 브라운 소스 없으신 분은 간장으로 한번 도전해 보세요. 






보시다시피 류는 요리를 아주 잘해요! 

처음 만드는 김밥도 잘 할 수 있을까요?


좋아하는 재료를 준비합니다. 이곳에는 한국인 가게가 없어서 한달전에 독일에서 주문한 한국 식재료로 만들었어요. 이젠 간장 밖에 남은 것이 없어 슬프지만 모든 있는 재료를 다 털어서 만들었답니다. 깻잎은 구할수 없어서 그냥 상추를 썼구요. 단무지랑 우엉은 한달전 사 두었던것을 썼어요. (유통기한이 길더라구요!)






참치 마요네즈도 만들구요, 밥에도 약간의 소금과 참기름으로 간을 했어요. 쌀이 한국쌀이 아니라서 찰기가 별로 없지만 그래도 풀풀날리는 쌀은 아니어서 그렇게 나쁘지는 않았어요


제가 한 말은 밥을 얇게 깔고 좋아하는 재료를 올리라고 했어요. 

그니까 아래처럼 해놨네요.. ㅋㅋㅋ

한국에 놀러갔을때 김밥을 많이 먹었고 좋아했기 때문에 김밥이 어떤 거라는건 알고 있거든요? 아마 속은 펼쳐 본적이 없어서 중간에만 밥이 있는줄 알았나봐요..





재료를 다 놓았으면  돌돌 말고 끝에 김이 붙도록 쌀을 붙이라고 했는데....  (이때는 제가 물만 붙여도 붙는다는 것을 몰랐어요..)

김밥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보는 것 같은 ㅋㅋ

김밥을 저도 처음 말아 보는거라 저도 잘하지는 못해서 어떻게 조언도 못하고 ㅋㅋ 그냥 마음가는대로 만들었어요.





제가 아는 한도내에서 다시 설명했는데..밥을 넓게 깔고 재료를 넣으라구요.

그니까 이제는 이런 김밥이 나왔어요. ㅋㅋ 이렇게 만들어서 만든 자리에서 그냥 한입에 다 먹고요~ 다음김밥 또 말아서 또 먹고 그렇게 저녁 한끼를 때웠네요.





본인이 만족하고 맛있어하니 저도 만족합니다!




'맛있는 음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 맞이 크레페 파티  (5) 2015.01.15
지금 배고파요...  (4) 2015.01.02
푸아그라와 달팽이 크리스마스 만찬  (6) 2014.12.27
류의 김밥 만들기  (10) 2014.12.25
[프랑스] 진짜 핫초코  (2) 2014.12.22
[프랑스] 알프스 음식 라클렛 (하클렛)  (8) 2014.12.19

댓글(10)

  • Danbioo 2014.12.26 01:23 신고

    ㅎㅎ 너무 귀여우세요^^; 갠적으로 김밥을 무지 좋아하는데 급 땡기네요 ㅋ
    자주 놀러와서 구경할께요~.

    답글 수정

  • 소이라테 2014.12.27 04:41 신고

    음식은 프리젠테이션보다 맛과 정성이죠.. 납닥한 김밥도 너무 맛나보여요 :) 페트로스는 아직 한국음식에 적응을 잘 못했는데요, 김밥하나는 아주 열광합니다. 독일 식품점에서 주문하시고..멋져요. 저도 나중에 페트로스랑 만들어봐야겠어요.

    답글 수정

    • 에이레 (Eire) 2014.12.27 04:44 신고

      사실 한국가기 전에 음식 걱정 많이 했거든요. 아일랜드 음식은 별로 강한 양념을 안쓰느지라 음식때문에 고생할까봐서요. 근데 반전..엄청 잘 먹어요 한국음식! 쉬운거부터(?) 도전해보세요! 류는 김치도 진짜 잘먹어요!

      수정

  • 소이라테 2014.12.27 04:47 신고

    김치..는 진짜.. 처음엔 싫다가도 한번 빠지면 한국사람들보다 더 찾는거같아요. 저도 쉬운거부터 사육시켜볼게요 하하핫. 프랑스생활 좋으세요? 저는 뉴욕에 있을때 프랑스 친구들이 많아서 프랑스 음식, 문화, 음악 ...너무 다 좋아요. 부러워요...

    답글 수정

  • 에이레 (Eire) 2014.12.27 04:54 신고

    저는 여기 생활 아주 만족해요. 운이 좋아서 좋은 사람들에게 둘러쌓여 있네요^^ 그리스도 좋지 않아요? 류가 아테네 엄청 가고 싶어해요!!

    답글 수정

  • 작은이 2015.01.02 00:29

    전에 같이 살던 하우스메이트들이 김밥하고 부침개를 환장하고 먹던 기억이 나네요. 김밥이라고 스시 아니라고 가르치던 기억도 나고..
    울 집 애들은 떡볶이에 된장찌개, 김치볶음밥까지 닥치는대로 다 잘 먹어서 첨엔 기뻤다가 나중엔 귀찮아지는 사태까지.. ㅋㅋ

    답글 수정

    • 에이레 (Eire) 2015.01.02 00:32 신고

      ㅎㅎㅎㅎ 류도 떡볶이, 부침개, 된장찌개 다 좋아해요! 김치는 저만큼 좋아하구요! 김치를 사다놓으면 금새 사라져서 슬퍼요..류는 이제는 된장찌개도 끓일줄 알아요 ㅋㅋㅋ

      수정

  • 최은정 2015.01.17 07:48

    ㅋㅋ 너무 재미있다 . 저 김밥 엄청 잘싸는데 두분한테 싸주고싶네요~~~~ㅎㅎ

    답글 수정

    • 에이레 (Eire) 2015.01.17 13:35 신고

      김밥싸기 너무 어려워요 ㅜㅠ 단단히 마는것도 어렵고 손이 진짜 많이 가더라구요.. 대충준비하고 싸는데도 이렇게 귀찮은데 잘 만들려면 얼마나 정성이 들여야할지.. 대단하세요!

      수정

Designed by CMSFactory.NET